[SBS] 김도읍 "부산시·경남도, 신공항·제2신항 모종의 거래"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자유한국당 부산북구강서구을 국회의원 김도읍
로그인 회원가입
홈으로 사이트맵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유튜브

활동소식
보도자료
언론보도
포토갤러리
동영상
입법활동
상임위원회/국정감사
지역사업현황
정책제안ㆍ민원접수
국회의원 김도읍 활동소식_서브비주얼_02
 
Home > 활동소식 > 언론보도
 
언론보도
 
[SBS] 김도읍 "부산시·경남도, 신공항·제2신항 모종의 거래"
글쓴이 : 김도읍 작성일 : 2019.02.14 10:09:02 조회 : 97

김도읍 "부산시·경남도, 신공항·제2신항 모종의 거래"

 


자유한국당 김도읍 의원은 부산신항에서 개최될 예정이던 부산시와 경남도 '제2신항 관련 상생협약 체결식'이 무기 연기된 것과 관련해 "협약 내용이 부산에 일방적으로 불리하고 협약을 둘러싼 주변 상황까지 급변해 부산이 협약을 체결해야 할 당위성이 전혀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부산시가 치열하게 제2신항 유치 경쟁을 벌이다 돌연 경남도에 모든 것을 양보하고 부산에 득 될 것 없는 협약을 체결하려는 배경엔 가덕도 신공항이 자리하고 있다는 해석이 중론"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부산시가 이런 굴욕적 합의를 하게 된 배경에는 최소한 부산시와 경남도 사이에 가덕 신공항과 제2신항을 두고 모종의 거래가 있었을 것"이라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김 의원은 이어 "대선 댓글 조작 사건으로 김경수 지사가 구속되면서 부산시는 가덕 신공항 추진과 관련 경남도의 지원사격은 기대할 수 없게 됐다"며 "부산시가 '제2신항'이라는 확실한 눈앞 이익은 너무도 쉽게 포기하고 실익은 하나도 챙기지 못한 것은 정무적 판단 실패"라고 지적했습니다.

김 의원은 "협약 추진 과정에서 지역주민, 어업인, 항운노조원 등 이해관계자 의견수렴을 전혀 거치지 않고 졸속 추진함에 따라 지역주민 등 당사자들의 거센 반대도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정인 기자(europa@sbs.co.kr)

  • SNS공유하기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공유하기- 트위터
  •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이전글 [공감신문] 김도읍 "스마트시티 국비확대 없는 문 대통령 부산방문은 '총선용 정치쇼'"
다음글 [연합뉴스] 김도읍 "부산·경남 제2 신항 입지 합의…부산시장 독단"
목록
맨위로 이동하기

사이트맵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민국국회 자유한국당 부산광역시 부산광역시 북구 부산광역시 강서구
부산 북구강서구을 김도읍